온갖 잡동사니가 복도를 막고 있다. 도대체 누가 이렇게 난장판을 만들어 놓은거지?